병준이네집이야기
 
 
▣home>병준이네집이야기

1 [2][3][4][5][6][7][8][9][10]..[135] ( next 10 ea )
  login  

→  2018년 10월 6일 우리집 이야기 List 
병준이네  2018-10-07 23:23:48, Read : 29, Vote : 0

집사람은 지난 연휴기간 유치원 행사로 쓰러졌다.
어깨에 파스....  하루종일 잠...
너무 피곤해한다.
차라리 그만두었으면 하는데 활력을 위한 활동이 나은것인지 집에서 쉬는 것이 나은 것인지 잘모르겠다.
조금 편한 유치원을 찾으면 더 좋으련만 집사람의 나이가....
저러다가 더 몸이 고장날까 걱정이다.

추천하기

소스보기 메일보내기 프린트하기

목록보기


  Vote   List

No Subject Name Date   Vote Hit
Notice      접속 차단  병준이네 2018/04/13 23 174
Notice      쇼그렌증후군 환우, '자리끼'란 말을 아시나요?  병준이네 2017/04/19 251 1349
Notice      글쓰기 제한입니다.  병준이네 2011/02/07 753 6986
2010      2018년 10월 21일 우리집 이야기  병준이네 2018/10/22 0 6
2009      2018년 10월 15일 우리집 이야기  병준이네 2018/10/22 0 6
2008      2018년 10월 12일 우리집 이야기  병준이네 2018/10/22 0 6
2007      2018년 10월 8일 우리집이야기  병준이네 2018/10/22 0 5
     2018년 10월 6일 우리집 이야기  병준이네 2018/10/07 0 29
2005      2018년 9월 21일 우리집 이야기  병준이네 2018/10/07 1 22
2004      2018년 9월 14일 우리집이야기  병준이네 2018/10/07 1 17
2003      2018년 9월 7일 우리집 이야기  병준이네 2018/09/09 0 54
2002      2018년 9월 1일 우리집 이야기  병준이네 2018/09/09 0 39
2001      2018년 8월 24일 우리집이야기  병준이네 2018/08/27 0 65
2000      2018년 8월 10일 우리집이야기  병준이네 2018/08/27 0 39
1999      2018년 8월 8일 우리집이야기  병준이네 2018/08/27 1 35

선택
        1 [2][3][4][5][6][7][8][9][10]..[135]   [다음 10개]
 

Copyright 1999-2018 Zeroboard / skin by sung, soo young